'수업중 다쳤으니 2600만원 배상하라'...거부한 교사, 학부모가 고소.gisa > 자유게시판


자유게시판

자유롭게 의견을 제시해 주세요.

페이지 정보

'수업중 다쳤으니 2600만원 배상하라'...거부한 교사, 학부모가 고소.gisa

작성자작성자: yjoyktyr 조회 179회 작성일 23-08-26 14:17

본문

1. 초등학교 씨름 수업중 학생이 쇄골을 다침

2. 학부모가 정신적 충격에 따른 위자료 및 변호사비용 2600만원 요구.

3. 교사는 위자료가 과하다며 거부.

4. 학부모가 업무상과실치상으로 교사를 형사고소함.


5. 교사는 임용 2년차로 올해가 지난 후 군 입대 예정이었으나 스트레스로 인해 병가중.

6. 학부모와 교사간 갈등에 손 놓고 있던 예전과는 달리 교육청에서 법률자문단을 꾸려 대응할 예정.




울주군 서생면 나사해안길 123 | 대표 이서림 | 이메일 storyfull2019@naver.com

Copyright © 2020 문화관광컨텐츠 개발 울주력발전소. ALL RIGHTS RESERVED.